수비수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수비수 (Defender)는 축구의 포지션 중 수비 지역에서 플레이하는 선수들을 말한다. 원래 국내에서는 수비수에 비해 공격수나 미드필더가 인기가 많기도 하고, 실제로 공격수나 미드필더로 뛰다 스피드나 기타 신체적인 요건 때문에 수비수로 전향하는 사례가 적지 않았다. 하지만 최근에는 전문 수비수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면서 어린 시절부터 수비수로 육성된 선수들도 많이 생겼고, 프로 팀에도 수비 전담 코치를 두는 사례가 생겼다.


스위퍼[편집]

스위퍼(Sweeper)는 동료 센터백들보다 더 후방에 위치하며, 수비라인을 뚫고 돌파하는 상대 공격수의 공을 말 그대로 쓸어담는 역할이다. 스위퍼 시스템을 쓰는 경우 둘 또는 세 명의 센터백들은 각자 대인마크를 하는 데 반해 스위퍼는 대인마크 없이 자유로운 편이다. 이로 인해 스위퍼를 리베로(Libero)로 부르는 경우도 있다.[1] 오프사이드 규정 이후 스위퍼 시스템을 사용하는 팀을 찾기가 어려워졌으나, 최근에는 골키퍼가 스위퍼 역할을 동시에 수행하는 스위퍼 키퍼 전술이 다시금 조명받고있다.

센터백[편집]

센터백[편집]

센터백(Center Back/Centre Back)은 수비 중앙 지역에 위치하여 상대를 방어하는 역할이다. 줄여서 CB 라고 부른다. 센터백의 가장 기본적인 덕목은 뛰어난 신체 조건을 활용한 몸싸움 능력, 기술적인 헤더와 태클이다. 잘못된 타이밍에 압박을 들어갔다가 상대방에게 기회를 내주는 치명적인 상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뛰어난 판단력도 중요하다. 센터백은 상대를 적극적으로 저지하는 스토퍼(Stopper)류와 스토퍼의 뒤를 지키는 커버형으로 나눌 수 있는데, 보통 뛰어난 판단력과 유기적인 라인 조율을 위한 리더십을 갖춘 선수가 커버 역할을 맡는다. 센터백은 다른 역할에 비해 기술이 떨어지는 경우가 많아 짧고 간단한 패스만 하거나 측면, 전방으로 길게 걷어내어 상대의 공격을 무력화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점유율이 강조되는 현대축구에서 빌드업이 가능한 센터백은 점유율을 높이는 데 전술적으로 상당한 역할을 하게 된다. 이와같은 특징 때문에 빌드업 능력이 센터백이 갖춰야 할 능력으로 대두되고 있다.

볼플레잉 디펜더[편집]

볼플레잉 디펜더(Ball-Playing Defender)는 팀 단위의 압박이 강조되고, 선수에게 다양한 능력을 요구하게 되면서 떠오르기 시작한 역할이다. 일반적인 센터백은 상대의 압박을 받기 전에 공을 안전하게 걷어내는 역할을 부여받는다면, 볼 플레잉 디펜더의 경우 탈압박능력과 넓은 시야를 바탕으로 공격을 이어나간다.

리미티드 디펜더[편집]

리미티드 디펜더(Limited Defender)는 최대한 반칙을 하지 않으면서도 상대 공격수를 저지하는 역할이다. 이러한 유형의 센터백이 공을 점유하고 있을 때, 상대방의 압박을 피하기 위해 클리어링 하는 것이 주된 방법이다.


풀백[편집]

풀백[편집]

풀백(Full Back)은 경기장의 양쪽 사이드라인에 가까이 위치하는 수비수다. 수비 기술과 판단력을 기본으로 갖추어야 하며, 라인을 쉴새없이 오르내리기 위한 체력과 오버래핑에 필요한 빠른 발을 갖추어야 한다. 중앙 구역에 비해 압박이 상대적으로 덜한 측면 지역에서 활동하기 때문에 공격적인 풀백의 오버래핑은 상대에게 큰 부담을 줄 수 있다. 이 때문에 공수 양면에서 뛰어난 실력의 풀백을 소유하는 것은 강팀의 필수 조건으로 꼽히기도 한다.

윙백[편집]

스리백 시스템에서는 세 명의 센터백이 수비라인을 형성하여, 풀백을 두지 않는 전술이다. 이러한 스리백 시스템의 미드필드와 수비라인 사이의 측면 수비를 담당하는 수비수를 윙백(Wing Back)이라고 부른다. 기본적으로 수비능력이 좋아야 하지만 동료 윙어 선수들을 지원하는 오버래핑능력 또한 윙백의 필수 능력으로 언급된다. 수비시에는 미드필드 라인에서부터 적극적으로 상대 공격수를 압박하며, 동료 센터백들이 커버하기 곤란한 측면을 커버해준다. 공격시에는 상대 수비를 제치고 크로스를 올려 공격수들을 지원하는 것이 주된 임무. 공격과 수비 모두 중요하게 관여하는 포지션이므로 수비수가 아닌 미드필더로 분류하는 경우도 많다.


인버티드 윙백[편집]

인버티드 윙백(Inverted Wing Backs)은 2010년대 중반 대두되기 시작한 역할로, 측면에서 중앙으로 볼을 몰고 들어오면서 빌드업과 공격에 적극적으로 관여한다. 미드필드 측면 공격 지역에 위치한 인사이드 포워드처럼 플레이메이커로도 활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2014년, FC 바이에른의 감독 펩 과르디올라AS 로마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아르연 로번을 인버티드 윙백으로 기용하며 일약 파란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참고[편집]

  1. Libero는 이탈리아어로 자유로운 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