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488: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384: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384: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384: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112: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112: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112: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112: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112: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bbcode.php on line 112: preg_replace(): The /e modifier is no longer supported, use preg_replace_callback instead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functions.php on line 4792: Cannot modify header information - headers already sent by (output started at [ROOT]/includes/functions.php:3897)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functions.php on line 4794: Cannot modify header information - headers already sent by (output started at [ROOT]/includes/functions.php:3897)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functions.php on line 4795: Cannot modify header information - headers already sent by (output started at [ROOT]/includes/functions.php:3897)
[phpBB Debug] PHP Warning: in file [ROOT]/includes/functions.php on line 4796: Cannot modify header information - headers already sent by (output started at [ROOT]/includes/functions.php:3897)
풋볼케이닷넷 • 토픽 - 연고이전에 관한 끝장토론

연고이전에 관한 끝장토론

K-리그 / KNL / K3리그 / R-리그 / Youth / ACL / 클럽 커뮤니티 및 리그 이슈, 설문

연고이전에 관한 끝장토론

포스트by elofwind » 2010년3월25일(목) 17:57

연고이전에 관련된 토픽입니다.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연고이전과 승격거부 사태에 대한 토론장.
http://footballk.cafe24.com/xe/?_filter ... srl=136761

CLASSIC : GS의 연고이전사
http://footballk.cafe24.com/xe/?_filter ... _srl=92380
.. 진철이형... 우승 하나만이라도......
그림
아바타
elofwind
리저브(R-리그)
 
포스트: 649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2:47
했던 감사표시: 27 회
받은 감사표시: 42 회

요새 북패충들 사이에서

포스트by 다문제일 » 2010년3월30일(화) 08:24

연고이전 옹호 논리의 주류는 '연고복귀'론인데, 그 자체는 2004년 당시 이전의 주체인 GS에서 이미 천명한 것이니 새로울 것도 없지만, 현 상황에서 특기할 만한 건 그런 개소리 지껄이는 종자들 중에 깜찍하게도 'K리그 올드팬'을 자처하는 경우가 많아졌다는 거죠 후후. 쪽수에는 당할 재주가 없는 지라, 위키피디아의 각주에도 그런 식의 기술이 남겨져 있더군요.

말인즉, 자기는 동대문 시절 '연고의식'을 갖고 '서울팀'인 LG를 응원하던 사람인데 안양 이전은 연맹의 잘못된 서울 공동화 정책의 결과물이니만큼 서울로 돌아오는 것이 맞고, 만약 난지도가 패륜이면 안양도 패륜이다.... 2002년 이후부터 축구 보기 시작한 애들이 뭣도 모르고 까댄다... 뭐 그런 얘기죠. 개중에는 "청주" 한 마디로 발릴 때에 대비해서 LG의 최초 희망 연고지(!)가 서울이었다는 사실을 들고 나오는 또라이도 있구요. 연고이전 반대자들을 '그들만의 리그'에 5년이고 10년이고 지겹게 들러붙어 있는 오타쿠 정도로 비하하면서, 연고지 그딴 거 모르겠고 축구를 가볍게 즐기는 '일반팬'인 제놈들과 분리시켰던 자세에 비하면 참으로 놀라운 변신입니다 껄껄.

안양 시절 내내 아닥 하고 있다가 지금 와서 그런 소리 하면 먹힐 줄 알았나 본데, 딴 건 다 그렇다 치고 최소한 뻔히 보이는 반대 운동 주류의 정체에 대해서 개구라 치는 짓은 안 했으면 좋겠습니다. 창단 이후 K리그/ACL 한 번도 우승 못한 주제에 포항이 키워놓은 유망주 빼내와서 거품 인기 좀 얻었다고 우리가 지들을 질투한다는, 그래서 패륜이니 뭐니 한다는 정신병자 같은 얘기도 좀 닥쳐줬으면 좋겠고요. 어지간하면 대충 리그 내에서 제일 싫은 팀 정도로 생각하면서 미운 정이라도 줄려고 하는데 저런 애새끼들 보면 아주 오만 정이 다 떨어져 나간다니까요.
다문제일
미취학(U-6)
 
포스트: 15
가입일시: 2010년3월16일(화) 16:05
했던 감사표시: 3 회
받은 감사표시: 9 회

이 아이들은 뭔 죄입니까?

포스트by dusskapark » 2010년4월02일(금) 12:12



이러니 저리니 해도 입싹 씻고 지금 지들이 잘못 없다고 한 것 자체가 에러....04년에 올라오는 뒷처리도 아주 불쾌하고 깔끔하지 못했음..
아바타
dusskapark
서포터즈
 
포스트: 267
가입일시: 2010년1월12일(화) 23:32
했던 감사표시: 9 회
받은 감사표시: 15 회

.. GS도 GS지만 포괄적으로 논의가 되어야 할 내용인데요.

포스트by elofwind » 2010년4월04일(일) 05:27

.. GS와 SK야 뭐 어찌보면 깔끔하다고 쳐도.

.. 성남을 어떻게 대할 것인지.
.. 그리고 KNL의 실업팀들 연고이전은 어떻게 대할 것인지도 논의가 되어야 합니다.

.. 뭐 연고복귀론은 일고의 가치도 없으니 그냥 웃어줄 수밖에 없긴 하겠지만, 연고이전에 대한 논리가 현재로선 상당 부분 희석된 것도 사실이고, 싸월이나 과거 소풋 그리고 국축갤 등에서 논의되었던 내용들이 이미 과거의 것이라 죄다 묻혀버린 상태에서 새로이 정리되어야 하는 것도 꽤나 힘든 일이긴 합니다.

.. 여튼, 개인적으로 정리해 두신 내용들이 있다면 계속 논의를 진행해야 할 것 같습니다.
.. 진철이형... 우승 하나만이라도......
그림
아바타
elofwind
리저브(R-리그)
 
포스트: 649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2:47
했던 감사표시: 27 회
받은 감사표시: 42 회

.. 우선적으로 각 팀의 연고지 변경 사례부터 수집해야 될 것 같네요.

포스트by elofwind » 2010년4월04일(일) 06:07

.. 차근차근 밑작업부터 새로 해야 할 것 같습니다.

1. K-리그 구단들의 연고지 변경 사례(출범시부터 현재까지)
2. 96년 당시의 도시연고제 전환 및 수도권 공동화 이유 및 연고 변경 내용
3. K-리그 구단들의 96년 이후 연고지 변경 사례
3.1. 동대문->천안->성남
3.2. 동대문->안양->난지도
3.3. 동대문->부천(목동)->부천->서귀포
4. KNL 구단들의 연고지 변경 사례
5. K3 구단들의 연고지 변경 사례
6. 구단의 인수 혹은 통폐합에 따른 연고지 변경 사례

.. 정도가 될 것 같습니다.
.. 어느 정도 연고지 변경 사례가 정해지면 그 이후에 연고이전 배척에 대한 기준을 세워야 겠죠.

. 예를 들면 성남의 경우는 인정한다던가 혹은 인정 못한다던가.
.. 또, 96년의 연맹 방침은 인정한다던가 혹은 인정 못한다던가.
.. KNL의 실업팀 연고이전은 인정한다던가 혹은 인정 못한다던가.

.. 이런 식으로 논의를 진행해야 할 것 같습니다.

.. 자료 갖고 계신 분이 포스팅 해주시면 매우 감사하겠습니다.
.. 진철이형... 우승 하나만이라도......
그림
아바타
elofwind
리저브(R-리그)
 
포스트: 649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2:47
했던 감사표시: 27 회
받은 감사표시: 42 회

Re: 그냥 간단히...

포스트by 고양 » 2010년4월04일(일) 20:59

다른데에 써있는지는 모르겠지만요...

* 내셔널리그

고양KB : 김포(03년 전기리그) -> 고양(03년 후기리그 ~ )
안산할렐루야 : 익산(03년 전기리그, 후기불참) -> 김포(04년 ~ 06년) -> 안산(07년 ~ )
충주험멜 : 의정부(03년 ~ 05년) -> 이천(06년 ~ 07년) -> 노원(08년 ~ 09년) -> 충주(10년 ~ )
예산FC : 서산(03년 ~ 08년) -> 예산(09년 ~ )

* K3리그

삼척신우전자 : 화성(07년 ~ 08년) -> 삼척(09년 ~ )


KB국민은행의 경우에는 김포시와 연고계약을 따라 맺은적은 없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마도 KB측에서는 김포시를 거의 임시 연고지로 사용했던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고양종합운동장 개장이 2003년 9월이였다보니...)

할렐루야는 익산에서는 종교적인 이유때문에 퇴출되었다는 얘기를 들은적이 있습니다만...

다만, 김포에서 안산으로 갈때는 다분히 의도적이었던것으로 판단됩니다.
안산시와 할렐루야 축구단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졌지요.

이번에 안산과 1년 연고계약을 연장했다는것 같은데, 개인적인 생각으로 할렐루야가 안산이라는 좋은 조건을 버릴것 같지는 않습니다.

험멜이야... 굳이 긴 얘기를 할 필요도 없고...
(단, 의정부에서 이천으로 갈때는 지자체랑 갈등이 있었다는거 같네요.)

예산의 경우에는 생존을 위해서 옮겨간 케이스지요.
서산에서는 밥먹고 살기도 어려운 형편이었으니...

그리고 신우전자는 본사 이동떄문이라는 얘기를 들은것 같은데...
방위산업체 팀이다보니 본사 옮겨가면 같이 따라갈수 밖에 없는게 현실...
고양
미취학(U-6)
 
포스트: 28
가입일시: 2010년2월28일(일) 20:38
했던 감사표시: 0 회
받은 감사표시: 0 회

이제는 무슨 별명 같음...

포스트by dusskapark » 2010년4월07일(수) 13:56

북패, 패륜이라고 부르는 것을 무슨 별명인 것 처럼 아무렇지 않게 받아들이는 것 같은....상황까지 왔습니다. 본인의 취향이나 다양성을 인정하기전에 근본적인 전통성을 따져야겠지만...1년도 안돼서 왕회장 사면하는 우리나라 사람들 성격상 그런것은 없는 것 같고...그냥 편갈라서 으르렁... 뭔가 안타깝네요.
아바타
dusskapark
서포터즈
 
포스트: 267
가입일시: 2010년1월12일(화) 23:32
했던 감사표시: 9 회
받은 감사표시: 15 회

Re: 이제는 무슨 별명 같음...

포스트by 칫통 » 2010년4월08일(목) 09:48

아바타
칫통
레프리(중재)
 
포스트: 1702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3:10
위치: Suwon
했던 감사표시: 163 회
받은 감사표시: 37 회

연고이전에 관한 토론 정리를 좀 해야 할 듯..

포스트by 칫통 » 2010년4월13일(화) 17:50

K-리그 부터 내셔널리그, K3리그까지 전체 연고이전을 정리하는게 무슨 도움이 되는지 모르겠습니다.
우리가 중점적으로 정리할 것은 K-리그에 있어서 연고이전 문제이지..내셔널리그나 K3리그가 아닙니다.

내셔널리그에서 말하는 연고지는 우리가 생각하는 연고지와 관련이 없습니다.
3년짜리 계약하면 그 지역 연고지가 되는건가요? 연장 못하면??
내셔널리그의 연고지는 단지 운동장 사용권한을 가진 지자체와의 운동장 사용계약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지 않습니까?
연고이전되는 가장 큰 이유도..그것 때문이구요. 충주시에서 축구단 유치해서 험멜이 이전하고...
결국 내셔널리그의 연고는 지역에 있지 않고 기업에 있다는 거겠지요. 말그대로 그냥 실업팀..

K3도 마찬가지구요.
지역연고를 가진 팀도 있지만..대학연고(광주대,호남대,전주대), 기업연고(신우전자)가 섞여 있는 리그겠지요.

연고이전 논란의 핵심은..
연고를 지역에 둘 것인가 기업에 둘 것이냐? 혹은 주식지분을 가진사람에 둘 것인가에 입니다.
내셔널리그는 말그대로 기업 혹은 구단주 회사에 연고를 둔 실업리그일 뿐이니..

결국 지역연고를 표방하는 K-리그에서의 논쟁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됩니다.
말은 지역연고라고 하면서 기업연고 혹은 기업의 이익에 따라 지역을 마구 옮기는 것..
이부분이 핵심이겠지요.
아바타
칫통
레프리(중재)
 
포스트: 1702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3:10
위치: Suwon
했던 감사표시: 163 회
받은 감사표시: 37 회

.. 내셔널리그도 지역연고는 표방하고 있습니다.

포스트by elofwind » 2010년4월13일(화) 17:58

http://www.n-league.net/national/national.html

.. 물론 현실적으로는 기업연고인 실업팀인건 사실입니다. 하지만 이는 K-리그라고 별 차이 없는 게 현실이잖아요? 단지 '명분'이라 한다면 KNL도 K-리그랑 별 차이가 없다는 뜻이죠.

.. K-3리그는 아예 풀뿌리 자생리그이니 더 이상 말할 것도 없죠. 단지 '명분'이라면요.
.. 진철이형... 우승 하나만이라도......
그림
아바타
elofwind
리저브(R-리그)
 
포스트: 649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2:47
했던 감사표시: 27 회
받은 감사표시: 42 회

이런 논쟁을 하자고.ㅋㅋㅋㅋ

포스트by 칫통 » 2010년4월13일(화) 18:06

아바타
칫통
레프리(중재)
 
포스트: 1702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3:10
위치: Suwon
했던 감사표시: 163 회
받은 감사표시: 37 회

Re: 이런 논쟁을 하자고.ㅋㅋㅋㅋ

포스트by elofwind » 2010년4월13일(화) 18:15

.. 진철이형... 우승 하나만이라도......
그림
아바타
elofwind
리저브(R-리그)
 
포스트: 649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2:47
했던 감사표시: 27 회
받은 감사표시: 42 회

SK는 ....

포스트by 칫통 » 2010년4월13일(화) 18:34

강성길의 부천은 영원합니다. 드립이 있음..ㅎㅎㅎㅎ..

딴건 모르겠고 내셔널리그과 유료화 문제로..안산 할렐루야 외에는 해당사항 없음이고..
K3는 부천, 서유..또 유료화 하는 곳 어디있지??
아바타
칫통
레프리(중재)
 
포스트: 1702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3:10
위치: Suwon
했던 감사표시: 163 회
받은 감사표시: 37 회

Re: 내셔널리그의 유료화에 문제에 대해서는...

포스트by 고양 » 2010년4월13일(화) 19:19

사실 구단의 문제라기보다는 지자체에서 반대한다는 점이 문제이기는 합니다.
단지 실업구단이기 때문에 안하는게 아니라 지자체에서 못하게 하니 할수가 없는 것이지요.

예전에 2008년에 고양KB에서는 유료화를 추진한적이 있었습니다.
대충 가격을 성인기준 5000원선으로 잡았지요.

하지만. 고양시에서 막았습니다. 시민들의 여가활용의 장이되어야 한다는게 지자체의 입장이지요.
기업구단이 유료화하겠다는것도 막는마당에 시청팀들은 아예 볼것도 없죠.
(다만 부분적 유료화를 하기는 하는데, FA컵에서는 축구협회에서 강제사항이다 보니 그때는 돈을 받기는 합니다.)

그리고 지역팀 드립은 내셔널리그 가이드북하고 홈페이지에서 봤던 기억이 있기는 합니다만 기억이 안나기는 하네요.
(홈페이지에서는 이번에 개편되면서 팀소개 부분에서 빼놨더군요.)
집에가서 가이드북(어차피 2006년판까지 밖에는 없지만...)에서 확인해 보도록 하지요.
고양
미취학(U-6)
 
포스트: 28
가입일시: 2010년2월28일(일) 20:38
했던 감사표시: 0 회
받은 감사표시: 0 회

강성길이 아니라 정순기

포스트by 칫통 » 2010년4월13일(화) 19:42

아바타
칫통
레프리(중재)
 
포스트: 1702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3:10
위치: Suwon
했던 감사표시: 163 회
받은 감사표시: 37 회

.. 지역연고 팀과 기업연고 팀의 구분이 좀 필요할 듯.

포스트by elofwind » 2010년12월10일(금) 15:21

.. 단지 K-리그만의 문제가 아니라, KNL과 K-3까지 포함해서, 아니 전체적인 흐름에서 클럽팀의 정체성을 어느정도 구분지어야 할 필요는 있어 보입니다.

.. 사실 기업연고 팀이 연맹의 규정 때문에 울며 겨자먹기로 앞에 지역명을 붙인다고 해봐야 그 팀의 정체성이 지역팀이 되는 건 아니니까요. 팀의 정체성을 지역팀으로 잡고, 실체적인 행동이 있고, 그에 따른 피드백(유료관중 정도의)이 있어야 그 팀이 지역연고팀이라 할 수 있지 않을까요. 비록 포항 스틸러스가 포스코를 대주주로 한, 실제적인 포스코의 팀이라 할지라도 포항 스틸러스가 포항을 떠난다는 건 상상하기 힘들지 않습니까. (경북 스틸러스로 연고 확대하려다가 기획이 박살난 일례도 있고)

.. 반면, 철저하게 기업연고인 팀들, 예를 들어 KNL에 넘쳐나는 그런 팀들이거나, 혹은 지역연고 드립을 쳐 봤지만 실제적으로는 연고이전이라는 행위를 저지른 GS나 SK 같은 팀들을 뭉뜽그려 지역연고팀의 범주에 넣기는 좀 어렵지 않나 싶습니다. 사실상, 우리가 패륜이라고 욕하는 이면에는 지역연고팀인 것 처럼 하면서 기업연고 본색을 드러냈다는 점이 크지 않습니까. 그리고, 해당 팀 팬들이 아닌, 다른 팀들의 팬조차 그들을 욕하는 것은 그렇게 지역연고의 탈을 쓴 기업연고 팀이 다시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이 제일 크지 않을까요? 실례로 잠패라 불리는 울산이나 실패로 불리는 부산이 팬들에게서 지역 대표성을 못 얻는 이유야 자명하니까요.

.. 그리고, 그런 기업연고팀에게 굳이 지역명을 붙여줄 필요성을 못느끼기 때문에 풋케에서는 지역명 대신에 기업연고 팀에게는 기업명을 써야한다고 생각하구요. 뭐 패륜행위가 있었다면 당연히 패륜 타이틀도 붙여줘야 하구요.
.. 진철이형... 우승 하나만이라도......
그림
아바타
elofwind
리저브(R-리그)
 
포스트: 649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2:47
했던 감사표시: 27 회
받은 감사표시: 42 회

안양 창단 기념 칼럼 <1> 비극의 시작, 이른바 '서울 공동화 정책'의 발단에 대한 재검토

포스트by 다문제일 » 2012년10월12일(금) 20:31


이 포스트의 글쓴이 다문제일 님이 다음 3명의 분들로부터 감사표시를 받았습니다 :
luxon82, 윤군, 칫통
다문제일
미취학(U-6)
 
포스트: 15
가입일시: 2010년3월16일(화) 16:05
했던 감사표시: 3 회
받은 감사표시: 9 회

'수도 공동화 정책'의 허구...

포스트by 칫통 » 2012년10월12일(금) 22:49

우선 다문제일님 안양 창단 축하드립니다. 10년전 빛 갚으러 가겠습니다. ㅎㅎㅎ
5대 0 참패도 돌려드려야 하고.. 제가 농담처럼 노래 불렀던 "범계불바다"도 -_-;;

문서는 현재 떠돌고 있는 내용이 부실하다 못해 곡해 되어 있는 상황이라 제대로 정리하려고 했으나 시간과 게으름으로 외면했더니 위백에서 퍼온 내용이 실려 있어서 문제가 많은 상황이구요. 빨리 정리해야 하는데..어쩌지.... 걱정하면서 그냥 내버려둔 상황이랄 수 있습니다. ㅠ.ㅠ
빨리 문서를 제대로 갱신해야 할 듯 하네요.

우선 저는 96년 일어났던 서울 연고 공동화 정책이라고 불리우는 일련의 서울연고구단의 이전 자체가 2004년, 2006년 연고이전의 직접적 원인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2004년 2006년의 연고이전의 원인은 과거 부터 있어온 최대 시장인 서울시장에 대한 구단의 탐욕이 원인이고 그것이 폭발하게 된 요인은 월드컵이라 생각합니다.
그러나 지금 일본의 수도 공동화 정책의 영향을 받아 서울 연고 공동화 정책이 시행하게 되었다고 하는 말도 안되는 이야기는 정리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애당초 일본에서 수도공동화 정책이라는게 존재하지 않았다는 것 부터가 에러지요.
아바타
칫통
레프리(중재)
 
포스트: 1702
가입일시: 2010년1월10일(일) 23:10
위치: Suwon
했던 감사표시: 163 회
받은 감사표시: 37 회

Re: '수도 공동화 정책'의 허구...

포스트by 다문제일 » 2012년10월13일(토) 20:19


이 포스트의 글쓴이 다문제일 님이 다음 2명의 분들로부터 감사표시를 받았습니다 :
윤군, 칫통
다문제일
미취학(U-6)
 
포스트: 15
가입일시: 2010년3월16일(화) 16:05
했던 감사표시: 3 회
받은 감사표시: 9 회

Re: 연고이전에 관한 끝장토론

포스트by 윤군 » 2012년10월14일(일) 23:27

다문제일님 글 잘 읽었습니다. 자료 찾느라 고생하셨겠네요.
다문제일님이 여기 쓰신 근거로 위키백과에 상주하는 쓰레기새끼들 엿맥이고 문서 제대로 수정하여 진실을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특히 Footwikis 이 개패륜 쓰레기새끼 때문에 위키가 썩네요 아주.
수원 블루윙즈 지지자
패륜박멸
윤군
미취학(U-6)
 
포스트: 4
가입일시: 2012년10월05일(금) 15:58
위치: 수원시
했던 감사표시: 3 회
받은 감사표시: 0 회

안양 창단 기념 칼럼 <3> '탈 서울'은 실패했는가?

포스트by 다문제일 » 2012년10월18일(목) 23:47

“1993년 무렵 K리그 구단들 사이에서 지역연고제를 도시연고로서 확립하고자 하는 논의가 일어났고 특히 지역연고 정착이 미진하다고 여겨졌던 동대문경기장의 세 구단(유공 LG 일화)의 경우는 서울 외 지역을 도시연고로 삼자는 의견이 제기되었다.

이에 따라 동대문 3구단은 서울의 강남/북 분할 방안 등과 병행하여 서울 외 지역을 연고지로 검토하게 되는데 그 대상은 부천 인천(이상 유공) 수원 안양 창원 대전(이상 LG) 성남 과천 평택 천안(이상 일화) 등 주로 수도권 또는 그에 인접한 도시들이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이러한 각 구단의 움직임을 정책으로 수용하여 마침내 1995년 2월 연맹 이사회에서 ’96시즌부터 전용구장 건설 계획을 제출하는 구단에 한해서 서울 잔류를 허용한다고 결의, 이들 구단의 수도권 내 분산을 촉진하고자 하는 의지를 나타내기에 이른다.

유공과 일화가 ’96시즌에도 각각 목동과 동대문운동장을 홈으로 사용할 의사를 밝힘에 따라 정책 추진에 혼선이 빚어지기도 했으나 서울을 비운다는 기본 방침 자체에 대해서는 구단 간 합의가 있었으므로, 일단 유공은 부천을, LG는 안양을, 일화는 천안을 도시연고로 확정, K리그 다른 구단들과 더불어 1996년부터 연고지로 삼은 지역 이름을 구단 명칭에 표기하게 되었다.

하지만 해당 지역의 미비한 경기장 시설 문제로 인해 실질적인 진입은 즉각 이뤄지지 못했고 LG는 1997년 유공은 2001년에야 각각 안양과 부천의 종합운동장을 홈 경기장으로 사용할 수 있었다. 일화 구단의 경우도 1996년에는 천안시에서 홈경기를 거의 개최하지 않았으며 1997년부터 본격적으로 천안의 오룡경기장을 홈으로 활용하게 되었다.”



이렇게 써놓으니 별거 아닙니다만, 적어도 아무런 근거도 없는 주장을 주절주절 펼쳐대면서 지들 입맛에 맞는 것들만 취사선택하느라 정작 중요한 부분은 구렁이 담 넘듯 하고 연결된 근거 자료가 보여주는 실제에 비해 터무니없는 과장을 일삼는 위키 문서보다는 사실관계에서 놓치는 부분이 훨씬 적다고 자부합니다.

신중을 좀 덜어서 말씀드리자면, 당시 축구계에서 많지도 않은 전체 여섯(나중엔 여덟) 구단 가운데 세 개가 한 경기장에 몰려있다는 것은 문제라는 인식을 공유하여 일단 어떤 식으로든 분산한다는 방침 자체에는 각 구단 간에 이견이 없었으리라 보는데, 실제로 확인되는 사실도 대체로 그러합니다.

또 추정컨대 당시 프로구단이 실질적으로 사용할 만한 경기장이 동대문 목동뿐이었으므로 강남/북과 같은 식으로 서울을 분할할 경우 다른 형태의 불균형이 발생하게 되어 3구단 중 한 개 구단 이상이 서울 외 지역을 연고지로 정함이 불가피해졌으며, 끝내는 공정성을 기하기 위해 전부 서울을 비우기로 하고 이를 서로에게 확실히 보장받고자 월드컵 유치와 맞물린 전용경기장 건설이란 제약 조건을 걸기로 합의한 것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뇌내망상이 지나치다고요? 위키 문서 여기저기 굴러다니는 온갖 개똥들에 비하면 이 정도는 애교입니다. 망상이라고 하지만 구단들의 도시연고 확립 의지가 서울 공동화로 이어지는 과정을 그보다 더 잘 풀어낼 이론을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 막판에 눈치작전이 벌어진 경위도 자연스럽게 설명이 되고요.

이쯤 되면 결국은 다 편향된 결론을 유도하기 위한 거 아니었냐고 여길 분이 계실지도 모르겠는데,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위키 문서의 각주는 전부 일일이 조사해봤고 네이버 뉴스에서도 관련 기사를 최대한 확보하려고 노력했으나 제 주장의 핵심 논거인 1. 수도권 내 도시연고 확립 논의는 각 구단이 자발적으로 시작한 것이다. 2. 해당 구단이 연맹 등에 본 정책의 전면 철회를 요구한 적은 없다. 에 대해 반례가 될 만한 것은 전혀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못 믿겠으면 너님이 찾아보시죠.

상식적으로 그렇게 청와대 지시 등의 외부 강요로만 시행된 정책이었다면 유수의 기업집단(+종교집단)을 배경으로 삼고 있는 각 구단들이 당하고만 있었겠습니까. 서슬 퍼런(?) 김영삼 정부 때는 어쩔 수 없다 쳐도 그 시기 지나면 바로 행동 개시했겠죠. 결국은 일화는 천안 버리고 LG는 안양 버리고 SK는 천안 버리지 않았느냐고요? 그 연고지 다 지들이 선택한 거라니까요. -_- 강제성 어쩌구 하고는 아무 관련 없는 일입니다.

또 앞에서도 말씀드렸지만 안양과 서울에 프로구단이 나란히 서게 된 이상 이제 와서 패륜 짓이니 연고 복귀니 해봤자 별 의미가 없는 것이고 어차피 안양→서울 연고이전이 잘못됐다는 제 신념은 안양 연고 확립 과정에 대한 이해가 달라진다고 해서 변할 부분이 아닙니다.

어차피 ‘연고지 조정’에 대한 저의 정리를 전적으로 받아들인다고 해도 나중에 일어난 사건들에 대한 관점은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겠죠. 어떤 이는 서울특별시를 본사 소재지 이상의 ‘지역 기반’으로 여기지 않나 싶은 한 기업집단 산하 스포츠클럽이 서울 도시연고를 확립하는 과정에서 일어난 시행착오쯤으로 간주할 수도 있을 것이고, 어떤 이는 GS가 월드컵경기장에 눈이 멀어서 검토 단계까지 포함하면 5년이 넘는 시간을 들여 해당 지역의 전폭적인 협조 하에 확립한 연고지를 헌신짝처럼 던져버린 사건으로 이해할 수도 있을 겁니다.

‘LG의 안양 시대’에 대한 해석이야 어떻든 1996~2000년의 도시연고 확립 정책은 K리그에 많은 변화를 가져왔으며 그 영향은 대체로 긍정적이었습니다. 구단 명칭에 지역명을 표기하고 유랑 경기를 점차 줄여가는 가운데 팬 집단의 질적 양적인 성장이 일어났고, 국내 축구 리그도 프로 야구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메이저 스포츠가 될 수 있음을 보여준 ‘한국 축구 르네상스’도 이 시기의 일이었습니다. 수원과 같은 대형 클럽의 탄생도 도시연고제가 아니었으면 쉽지 않은 일이었을 겁니다. 어딘가의 볼멘소리에도 불구하고 많은 축구팬이 1996년을 지역 연고제 원년으로 인식하는 것은 그만한 이유가 있기 때문입니다.

‘서울 공동화’만 보더라도 실패라 잘라 말하기는 어렵습니다. 혹자는 LG의 안양→서울 연고이전과 일화 SK도 최초 진입한 도시 연고를 유지하지 못했음을 들어 그러한 단언에 거리낌이 없지만, ‘서울 복귀’를 기준으로 삼더라도 실패는 1/3에 한정되며 나머지 두 구단은 여전히 서울 밖에 머물고 있으므로 2/3의 성공은 인정하는 것이 마땅합니다. 천안 부천 연고를 이어나가지 못한 것은 탈 서울 ‘합의’(‘정책’보다는 이 표현이 어울립니다)의 실패가 아닌 연고지 설정의 실패일 뿐입니다. 물론 책임은 해당 구단의 몫입니다. 누차 말씀드렸다시피 모든 건 스스로의 선택이었으니까요.

“1,041만여명의 수도 서울이라는 대한민국 최대 시장을 포기”한 것이기 때문에 어리석은 결정이었다는 지적도 전혀 그럴싸하게 들리지 않습니다. 현재 유일한 서울 소재 구단이나 과거 동대문 시절 3구단의 관중 동원 능력을 보면 91년 체제의 연장은 평균관중 5~7천 수준 중소 구단의 병존에 그쳤을 공산이 큽니다.

안양 부천 천안 합쳐도 서울보다 훨씬 적다 어쩌고 하는 뻘소리는 낫 놓으면 낫 그림 밖에 그릴 줄 모르는 어린이다운 발상입니다. 좀 더 크면, 연고 도시 인구가 서울 1/10 밖에 안 되고 K리그 전체를 놓고 보면 딱 중간급 규모인 수원 삼성의 흥행성이 국내 최고인 것이나 부산 1/7 수준인 포항 스틸러스의 관중 동원 능력이 아파트 구단의 두 배 이상인 것에서 세상이 그리 단순치 않음을 깨달으리라 봅니다.

이 포스트의 글쓴이 다문제일 님이 다음 2명의 분들로부터 감사표시를 받았습니다 :
luxon82, 윤군
다문제일
미취학(U-6)
 
포스트: 15
가입일시: 2010년3월16일(화) 16:05
했던 감사표시: 3 회
받은 감사표시: 9 회


Return to Football K 리그포럼

온라인 데이터

이 포럼을 보고 있는 회원: 없음 & 관중[1명]

cr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