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매치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A매치(A match, International Match)는 일반적으로 성인 축구 국가대표팀 간의 경기를 말한다. 정확히는 FIFA의 공인을 받은 '각 축구협회의 연령 제한이 없는 최정예 선발팀 간의 경기'를 말한다.[1] 축구 외에도 핸드볼이나 하키 등에서도 A매치라는 용어가 사용된다.


역사 및 현황[편집]

세계 최초의 A매치[편집]

1873년, 잉글랜드스코틀랜드 간 세계 최초의 A매치가 열렸다. 당시는 지금처럼 포메이션이 정형화 되어있지 않았고, 오프사이드 룰도 없었기에 포워드 위치에 선수들을 떼거지로(...)배치하는 방식이 주로 사용되었다.[2] 경기 결과는 놀랍게도 0:0 무승부로 끝났다고 한다.


A매치 관련 규정 변경[편집]

FIFA는 2004년 7월부터 친선 A매치라 하더라도 교체 인원을 6명으로 제한하도록 명문화했다. 너무 많은 교체로 11명이 뛰어야 하는 축구의 본질이 무너질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참고로 월드컵 예선 등 각종 국제대회에서 교체 인원은 최대 3명으로 제한하고 있다. 특히 오만전이 유일한 A매치 출전 기록이었던 유병수, 이강진, 김근환 등은 다음 기회에 다시 데뷔전을 치러야 하게 됐다.[3]


국내의 경우 A매치 사용 유래[편집]

국내에서 A매치라는 용어가 처음 사용되기 시작한 것은 1990년대 초인데[4], 이러한 용어 사용 계기는 올림픽 축구와 관련이 있다. 1980년 모스크바 올림픽까지 IOC에서는 올림픽에 프로선수의 참여를 불허하면서, '올림픽 축구를 참여하고자 할 경우, 프로 축구 리그나 프로 축구 선수를 가진 국가는 각 축구협회의 최정예 팀이 아닌 아마추어 팀을 참가시킬 것'을 강제하였다. 그러나 사마란치가 IOC 위원장에 선출되면서 본격적으로 올림픽의 상업화가 진행되어 (추가좀)


논란(?)[편집]

A매치는 FIFA 공식 표현이 아니다?[편집]

A매치는 축구협회의 연령제한이 없는 최정예 선발팀 인 국가대표팀을 A대표팀("A" National Team)이라 부르는데에서 연유한다.[5] 국가대표 A대표팀간의 대결이라는 의미에서 A매치라는 용어가 사용된 것이다. 다만 전세계적으로는 피파 인터내셔널 매치(FIFA International Match)라는 용어가 더 흔히 사용되며, A매치라는 용어를 애용(?)하는 곳은 한국일본 정도이다.[6][7] 다만 FIFA 세계 축구 전적 통계에서 Advanced Search를 클릭하면 경기의 구분 가운데 'A' Matches라는 표현을 사용하고 있음을 볼 때, A매치라는 단어는 FIFA 공식 표현이 맞다고 볼 수 있다.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참고[편집]

  1. 국가 대표팀이라는 명칭자체가 잘못된 표현이다. 영국(UK)의 경우, 4개 축구협회가 출전하므로 국가를 대표한다기 보다는 각 축구협회를 대표한다가 정확한 표현이다.
  2. 잉글랜드의 경우 1-1-8 또는 1-2-7, 스코틀랜드는 2-2-6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임했다고 알려져 있다.
  3. 허정무호 6월 오만전, 날아가버린 A매치 공인 스포츠서울, 2009-08-04
  4. 네이버 뉴스 아카이브 키워드검색:A매치에 따르면, 1993년 10월 무렵부터 언론에서 사용된 것으로 보인다. 초기에는 A매치(국가 대항전) 또는 A매치(국가대표 간의 경기)식으로 A매치가 무엇인가에 대해 부가 설명을 하며 사용되었다.
  5. A팀이 존재하면 당연히 B팀도 존재한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과거에 운영했던 화랑/충무 대표팀 이원화 시절에서는 충무가, 청룡/백호 이원화 시절에는 백호가 B팀이었다. 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의 경우 C팀까지 존재하고, 프랑스의 경우 B팀을 A'(A dash)팀이라 부른다.
  6. 다른 나라에서도 non-A Matches라던가 A매치 출장 경력을 "A" caps라고 표현하기도 하지만 잘 사용하지 않는다.
  7. 일본에서는 국제A매치(国際Aマッチ)라는 용어를 사용한다. 일본축구협회도 이 용어를 사용하므로 일본에서도 정식 표현이라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