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민1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전 시절 김현민

김현민 (1970년 4월 9일 ~ )은 1997년부터 2000년까지 K리그에서 활동한 공격수이다.

동명이인의 존재로 인해 K리그 등록명은 김현민1이다.


프로필[편집]

  • 본명 : 김현민
  • 출생일 : 1970년 4월 9일
  • 신체조건 : 182cm / 70kg
  • 현 소속팀 : 선수 생활 은퇴
  • 등번호 :
  • K리그 기록
소속팀 연도 출장 교체 득점 도움 경고 퇴장 자책
대전 시티즌 대전 시티즌 1997 28 21 5 4 2 0 0
1998 4 5 0 1 0 0 0
1999 17 16 2 0 3 0 0
2000 12 13 2 1 2 0 0
통산 (K리그) - 61 55 9 6 7 0 0
K리그 통산 기록은 리그컵 기록 포함. 2012년 1월 1일 시점 기준.

연맹 공식 DB


유소년 생활[편집]

한성대학교 시절 혜성같이 등장했던 스트라이커. 1985년 축구부 창단이래 1라운드도 제대로 통과하지 못하던 최약체팀 한성대 축구부를, 1991년 추계대학축구연맹전 우승으로 이끈 장본인이 바로 김현민 선수였다. 김선수는 91년 추계연맹 우승 후 각 프로팀의 스카우트 대상에 올랐지만, 김선수는 92년 대학 졸업 후 실업축구팀이었던 할렐루야 축구단 입단을 택했다.[1] 이후 할렐루야에서 4년동안 활동하였다.


K리그[편집]

1997년 드래프트에서 대전 시티즌에 창단팀 우선지명을 받아 입단하였다.[2] 입단 후, 팀 내 몇 안되는 골게터로 활약한 김선수는 97년 5월 이후 프로 무대에 적응하기 시작한 신진원 선수와 짝을 맞추어 대전의 공격진을 이끄는 모습을 보여줘 주목을 받았다. 그 결과 1997년 K리그 시상식에서 K리그 신인왕김현민 vs 신진원 구도로 압축되었는데, 결과는 신진원 16표, 김현민 15표로 신진원 선수에게 K리그 신인왕의 영예가 돌아갔다.[3] 이처럼 K리그 데뷔 시즌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김선수였지만.. 이듬해인 1998년 5월, 경기 도중 부상을 당하면서 내리막 길을 걷기 시작했고 결국 2000년 시즌 종료 후 30살의 나이로 은퇴하고 말았다. 팀 동료이자 신인왕 경쟁자였던 신진원 선수와 흡사한 행보를 걸었던 셈.


은퇴 이후[편집]

선수 생활 정리 후에는 생활체육 쪽에서 활동을 이어갔으며, 2011년부터 2016년까지 최강희 풋볼 클럽 등에서 지도자 활동을 하였다고 한다. 그리고 2017년, 전북 현대 모터스의 스카우트로 취임하며 오랜만에 K리그 무대로 돌아오게 되었다.


플레이스타일[편집]

에피소드[편집]


경력[편집]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참고[편집]

  1. 당시 정광석, 강철, 정재권 등 내로라하는 선수들을 필두로 대학 최대어들이 대거 드래프트를 거부하고 실업팀으로 입단하는 사례가 잦았다.
  2. 당시 대전은 실업 선수 우선 지명권을 행사하여 김현민 선수를 비롯해 정성천, 강정대, 전경택 등 총 4명의 할렐루야 축구단 선수를 지명하였던바 있다.
  3. 김현민 선수가 실업축구 출신의 중고 신인이었다는 점, 여기에 신진원 선수가 3경기 연속골을 기록하는 등 리그 후반기에 공격 포인트를 몰아쳐서 언론의 조명을 더 받았다는 점에서 신선수에게 신인왕 수상이 돌아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