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춘유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강원 시절 리춘유

리춘유(1986년 10월 9일~)는 중국 국적의 축구 선수로 2010년 K리그에서 활동한 미드필더이다.



프로필[편집]

  • 이름 : 리춘유 (李春郁)
  • 출생일 : 1986년 10월 9일
  • 신체 : 178cm / 70kg
  • 국가대표 경력
2002년 중국 U-17 축구 국가대표
2007년 중국 U-23 축구 국가대표
2010년 중국 축구 국가대표
(통산 A매치 1경기 출장)


  • K리그 기록
소속팀 연도 출장 교체 득점 도움 경고 퇴장
강원 FC 강원 FC 2010 7 2 0 2 2 0
통산 (K리그) - 7 2 0 2 2 0
K리그 통산 기록은 리그컵 기록 포함. 2010시즌 종료 시점 기준.


K리그 입단 이전[편집]

리춘유는 중국축구협회에서 2008년 베이징 올림픽을 대비해 계획적으로 육성한 축구 선수 중 한명이다. 2002년 중국 U-17 축구 국가대표팀에 처음 발탁되어 FIFA U-17 월드컵에서 중국 대표로 나섰었고, 이후 중국 U-20 축구 국가대표팀까지 연령별로 차근차근 대표팀을 밟아 나간 축구 엘리트로 이후 2004년 중국 슈퍼리그의 선양 진더[1]에 입단하며 프로 생활을 시작하였다.

2009년까지 진더에서 85경기 3골 15도움을 기록하며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했으며, 2007년에는 당시 중국 올림픽 대표팀을 이끌던 리토미르 쥬코비치 감독의 눈에 띄어 중국 U-23 축구 국가대표팀에 발탁되기까지 하였으나, 감독과의 불화로 인해 별다른 활약을 하지는 못했다.[2] 이후 2010시즌 세르비아 수페르리가에 있는 FC RAD로 이적하였으나 단 1경기 밖에 출장하지 못한채 부상으로 이탈해 있었고, 같은 해 강원 FC의 오퍼를 받아 7월 21일 입단하기에 이른다.


K리그[편집]

2010년 7월, 강원 FC에 1년 6개월 계약으로 입단하였다. 연봉 12만 달러의 조건이라고.. 그러나 강원에서는 입단 4개월여 만에 계약 해지되어 짧은 K리그 생활을 마감했다. 수비 능력이 떨어져 압박이 강한 K리그에서 버티기 어려웠던듯.. 강원에서 방출 후 2011시즌부터 중국 슈퍼리그의 산시 중첸 찬바(Shaanxi Zhongjian Chanba)와 계약을 체결하며 고국으로 돌아갔으며, 2017년 현재는 스좌장 융창에서 활동 중에 있다.


플레이 스타일[편집]

강원에서는 주로 공격형 미드필더를 소화했다. 패스가 좋지만 발이 느리고 수비력이 떨어져서 맘놓고 기용하기 힘들다는 것이 내부 이야기. 결국 최순호 감독의 전술과 맞지 않았는지, 9월 이후 출장하지 못했고 결국 시즌 종료 후 방출되었다.


에피소드[편집]

  • 한 때 '중국의 리켈메' 라고 불리기도 했었을 정도로, 어린 시절 기대를 많이 받은 선수. 하지만 해외로 나가 허송세월한 감이 없잖아 있었고, 결국 기대대로 성장하지 못해 아쉬움을 남겼다.
  • 리춘유는 정확이 중국식으로 읽으면 '리춘위'에 더 가깝긴 하다. (yu는 중국어 병음 발음으로 위라고 읽는다.)
  • 강원 입단 당시 중국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공항까지 따라나온 기자의 손을 붙잡고 '내가 반드시 멋지게 부활해서 고국으로 돌아오겠다' 라고 밝히고 한국으로 떠났다고 한다. 이런걸 보면 상당히 프로 의식도 갖춘 선수였던것 같은데.. 강원에서 성공을 거두지는 못했으니 아쉬울 따름.


경력[편집]

  • 2010.1 ~ 2010.7 : FK Rad / Serbian Super Liga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참고[편집]

  1. 이 팀은 2006년까지 선양에서 활동하다, 2007년 창샤로 연고이전을 감행하며 팀명도 창샤 진더(长沙金德)로 변경되었다가 2011시즌 선전을 거쳐 2012시즌에야 광저우에 연고 안착(?)한 전력이 있는 팀이다.
  2. 당시 감독의 말에 따르면 '이런 선수는 필요없다' 라고 하며 내쳤다고 한다.
  3. 2012년 산시성에서 구이저우성 구이앙 시로 연고 이전을 하였으며, 2016년에는 베이징으로 재차 연고이전을 하였다. 현재의 베이징 런허 F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