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무 축구단 (1985)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상무 축구단[1]
상무부대.JPG
기본정보
정식명칭 국군체육부대 산하
제1경기대 축구단
별명 불사조
클럽색      녹색
     흰색
창단년도 1984년
연고지 없음
운영
감독 장종대
소속리그 85 축구대제전 수퍼리그
홈페이지 국군체육부대 홈페이지
현재시즌
이 문서는 상무 축구단의 수퍼리그 참여시 활동에 관한 것입니다. 상무 축구단의 1985년 외의 활동에 대해서는 상무 축구단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상무 축구단 (1985)1985년 수퍼리그에 참가하였던 축구 팀이다.


명칭[편집]

상무 축구단 (1985)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의 기준에 근거, 광주 상무, 상주 상무 프로축구단과 별개로 취급한다. 즉 상무 축구단은 연속적인 팀이 아니라 대한축구협회 또는 연고 지역 지자체가 구성한 팀에 국군체육부대가 선수를 위탁하여 일시적으로 운영하는 팀으로 취급하고 있으므로 상무 축구단의 1985년 시즌은 광주나 상주 시절과는 별도의 팀이라는 얘기다. 이에 본 문서는 1985시즌 수퍼리그 참가 당시 공식 팀명인 상무 축구단에 연도명 '1985'를 부가하여 문서명을 설정하였다.


역사[편집]

상무 축구단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수퍼리그 참가 이전[편집]

1984년 1월 11일, 기존까지 육, 해, 공군으로 나누어 운영되던 군경기단체가 통합되어 국군체육부대가 만들어졌는데, 축구도 예외는 아니라 이전까지 육군(충의), 공군(성무), 해군(해룡)으로 따로 운영되던 축구단도 모두 합쳐져 국군체육부대 산하 제 1경기대 축구단으로 통합되게 된다. 이 때 국군체육부대의 통합 팀 명칭은 상무(尙武)로 정해졌으며, 마스코트는 불사조로 정해졌다.[2] 1984년 실업축구대회부터 상무라는 이름을 달고 참가하게 된 상무 축구단은 84 실업축구대회 우승을 거머쥐며 1985년 수퍼리그 진출권을 따내게 되어 사상 첫 군인팀이자 한일은행에 이은 사상 두번째의 승격팀이 되었다. 사실 1982년 시즌에서 충의/웅비가 실업리그 2위의 성적을 기록하여 첫 수퍼리그에 참여할 자격을 얻게되었으나 육군체육부대의 통합과 관련된 내부 사정으로 참여를 포기하였으므로 군인팀으로서는 2번째 진출권을 얻은 셈.[3]


수퍼리그 참가와 실업축구 복귀[편집]

85년 축구대제전 수퍼리그에 참가한 상무 축구단은 프로팀들 사이에서 군인정신을 발휘하며 선전, 8개 팀 중에서 6위로 차지하는 좋은 성과를 보여주었다. 하지만 85시즌 종료 후, 초대 프로축구팀인 할렐루야 독수리가 아마전환을 선언하면서 86시즌부터 기존의 프로 + 아마 2원화 체제의 수퍼리그를 쇄신하고 프로 축구팀만이 참가하는 프로리그의 정례화를 모색하였고, 이 와중에 프로팀이 아니었던 상무 불사조는 수퍼리그에서 퇴출 수순을 밟아, 실업 무대로 돌아가고 말았다.[4]


선수단[편집]

1985년 축구대제전 슈퍼리그 참가 당시 상무 축구단의 선수명단. [5]

스탭진[편집]

상무 축구단 1985
직책 국적 성명 특이사항
감독 대한민국 대한민국 장종대 지휘관[6]
코치 대한민국 대한민국 김영배 실질적 감독


선수단[편집]


기록[편집]

연도 리그 팀수 순위 승리 무승부 득점 실점 득실차 승점 감독
1985 85 축구대제전 수퍼리그 8 6위 6 7 8 23 30 -7 19 장종대김영배 (감독대행)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1985년 리그 참가 당시의 명칭을 기준으로 한다.
  2. 즉 이 때부터 상무, 상무 불사조라는 명칭이 시작된 것이다.
  3. 이 충의의 포기로 수퍼리그가 6개팀이 아니라 5개팀으로 첫 시즌을 운영하게 되어 휴식문제가 붉거지게 되었다.
  4. 하지만 체육부에서는 "86시즌도 아마축구팀 1개팀을 포함시키라"는 지침을 내려서 아마 1개팀을 선정해서 포함시키기로 한다. 이에 프로축구 구단협의회는 1986년 수퍼리그에 참가할 아마팀을 한일은행으로 결정하였다. "한일은행이 준프로팀으로써 새로운 운영체제를 준비한다"는 이유였다. 하지만 86시즌 종료 후 한일은행마저 실업무대로 돌아가면서 87년부터 프로축구팀만이 참가하는 프로 리그로 전환을 맞이하게 된다.
  5. 이 시기에 상무에 복무한 선수들 중 몇몇은 프로에 큰 관심을 가지지 않았으나 군문제 해결을 위해 상무에 입대하고 보니 팀이 수퍼리그에 진출하게 되어 군대에 온 것 뿐인데 프로경력을 가지게 된 케이스도 있다. 그리고 이 것이 1985년 시즌 구성원과 실업 시즌 선수를 구분해야 하는 가장 큰 이유가 되기도 한다.
  6. 장종대 씨는 축구인이 아니라, 군인으로 축구에 대해서는 문외한에 가까운 인물이었다. 하지만 상무 축구단도 하나의 군부대이므로 군 지휘관이 필요하다는 이유로 장종대 씨가 형식적이나마 감독으로 선임되었고, 실질적인 상무 축구단 감독은 코치였던 김영배 씨가 도맡았다. 그러다 1985년 6월 22일 상무 vs 현대 호랑이와의 경기 도중 장감독은 주심의 판정에 불만을 품고, 주심에게 폭행을 가해 물의를 빚었고, 결국 상무 측은 동년 7월 9일 자체징계를 통해 장종대 씨를 감독직에서 해임시켜 버리기에 이른다.
  7. K리그 공식 사이트에도 자료가 소실되어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