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선지명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우선지명이란 K리그 드래프트에 존재하는 제도로 각 K리그 클럽들이 지원하는 지정 유스 고등학교를 졸업한 선수들을 1년에 최대 4명까지 육성클럽들이 선지명할 수 있게 허용하는 제도이다. 장기적으로 드래프트를 폐지하고 유스 클럽 육성체제로 나아가기 위한 방향성을 제시하는 제도로서 의의가 있다.


우선지명 방식[편집]

보통 각 연도 K리그 드래프트 신청자 명단이 공시되는 시기부터 드래프트가 실시되기 이전까지, 그 사이의 기간동안 각 클럽은 우선지명자를 최대 4명까지 지명하여 발표한다. 우선지명된 선수들은 드래프트 신청 명단에서 제외되어 다른팀들이 지명할 수 없게되고 해당 선수들은 자신을 우선지명한 클럽팀에 입단하거나 대학교 축구부로 진학할 수 있다.[1] 단 대학 진학시에는 최대 2년내로 우선지명한 클럽에 입단하여야하며 그 기간을 도과시에는 우선지명이 자동으로 철회된다. 2012년부터는 클럽 유스 우선지명의 경우, 기존 4명까지 유스 지명이 가능했던 것을 무제한 지명으로 변경하였다.


각 K리그 팀들의 우선지명 클럽[편집]

K리그 팀 우선지명 고등학교
인천 유나이티드 대건고등학교
전남 드래곤즈 광양제철고등학교
부산 아이파크 개성고등학교
대전 시티즌 충남기계공업고등학교
수원 삼성 블루윙즈 매탄고등학교
울산 현대 현대고등학교
광주 FC 금호고등학교
경남 FC 진주고등학교
전북 현대 모터스 영생고등학교
성남 일화 천마 풍생고등학교
대구 FC 현풍고등학교
포항 스틸러스 포항제철고등학교


우선 지명의 실효성[편집]

우선지명이 프로 입단 보장으로 이어진다는것이 팬들의 전반적인 생각이지만, 최근에는 사실상 의미가 없다. 우선지명으로 프로에 직행하는 선수를 제외하고, 나머지 선수들은 우선지명을 받고 대입이나 하부리그 등 각자 알아서 살길을 찾아야 한다. 체육특기자 대입 역시 구단의 우선지명에 가산점을 부여하지 않는다. 선수를 위한 제도보다 구단이 유소년 선수를 허무하게 싫어버리지 않게 하기 위한 제도에 가깝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사항[편집]

  1. 여기에 으레 선수 선택권은 없는편이지만 간혹 고졸 프로선수보다는 대학물 먹은 축구선수가 되고싶다고 프로팀 입단을 거부하고 대학에 진학하는 케이스도 간혹있다. 보통 고려대학교 축구부에 스카우트 되었을때 반응이 이런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