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웅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수원 시절의 남궁웅

남궁웅(1984년 3월 29일~)는 대한민국 국적의 축구선수로, 2003년부터 K리그에서 활동중인 미드필더이다.



프로필[편집]

  • 이름 : 남궁웅
  • 출생일 : 1984년 3월 29일
  • 유스클럽 : 경희고등학교 졸업
  • 신체 : 181cm / 70kg
  • 현 소속팀 : Kedah FA
  • 리그 기록 (실업 포함)
소속팀 리그 연도 출장 교체 득점 도움 경고 퇴장
수원 삼성 블루윙즈 K리그 2003 22 20 1 3 0 0
2004 5 5 0 0 0 0
광주 상무 2005 29 23 0 2 1 0
2006 30 20 0 3 6 0
수원 삼성 블루윙즈 2006 1 1 0 0 0 0
2007 9 9 1 0 1 0
2008 15 14 0 1 2 0
2009 0 - - - - -
2010 0 - - - - -
성남 일화 천마 2011 5 5 0 0 1 0
2012 30 15 0 1 7 0
강원 FC 클래식 2013 22 9 0 2 3 0
챌린지 2014 0 - - - - -
통산 (K리그) 클래식 - 169 121 2 12 21 0
챌린지 - 0 - - - - -
K리그 통산기록은 리그컵기록 포함. 2014년 3월 1일 기준.
연맹 공식 DB

유소년 생활[편집]

K리그[편집]

수원에서 방출 후, 2011년 성남 일화 천마에 입단했다. 그러나 성남 입단 후 첫 출장경기에서 전반 43분경 부상을 당해 교체아웃되었고, 이후 4달간 결정하였다. 7월 간신히 복귀했지만 이후로는 신태용 감독이 기량에 불만족을 표시하며 서브 멤버로만 기용했다. 2011시즌 5경기 교체 출장. 그 후 2012년 비시즌에 왼쪽 풀백으로 훈련하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이 때만 해도 성남팬들은 남궁웅 선수에 대해 큰 기대를 하고있지 않았지만, 사이드 풀백의 구세주였던 장학영을 희대의 호갱딜[1]로 보냈고, 믿었던 홍철 마저 부진하자, 신감독은 궁여지책으로 남궁웅을 왼쪽 풀백으로 기용하기 시작했다. 예상외로 남궁선수는 안정적인 수비와, 괜찮은 공격 전개를 보여주며 역대 최악의 시즌을 보낸 성남 일화 천마에 구세주가 되었다. 2012시즌 총 30경기를 소화하며 오랜만에 풀시즌을 알차게 보냈다. 다만 팀 성적이 매우 좋질않아 남궁웅 선수의 활약이 돋보이진 못하였다.

이후 2013시즌을 앞두고 김학범 감독의 부름으로 진경선 선수와 함께 나란히 강원 FC에 입단하였다. 강원의 공격적인 영입행보에 팬들은 만족감을 표했었는데.. 입단 후 시즌 개막전에서 부상으로 교체당하는 기염을 토했고 (...) 이후 박상진과 번갈아가며 사이드 수비라인에서 활동하였으나, 강원팬들에게 원성을 들어먹기 일쑤였다. 후반부에는 그나마 나아진 모습을 보였지만 팀은 강등을 면치못했고, 팀과의 재계약에도 실패하였다. 그 뒤 한동안 소식이 없다가, 2014년 여름 말레이시아 프리미어리그 팀에 입단하였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플레이 스타일[편집]

주로 윙으로 플레이하지만 윙백도 플레이 가능한 선수이다. 생각만큼 빠르지는 않지만 기교있는 드리볼에 능한 플레이어라 돌파력이 좋고 킥도 수준급이라 공격수에게 정확하게 연결되는 편이다. 하지만 2008년을 끝으로 부상으로 2년째 놀고 있는 상황이라 지금 어떤 모습일지는 미지수. 결국 2010년 시즌을 끝으로 수원을 떠나 성남 일화 천마로 이적하였지만 성남에서도 정규리그 1경기 출장만에 부상을 당하며 유리몸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스카우터들은 선수 부상 경력따윈 신경도 안쓰는겐가


에피소드[편집]

  • 성남 일화 천마 소속의 스트라이커 남궁도 선수의 친동생이다. 두 선수 모두, 고등학교 재학 시절과 프로 입단 초기에는 차세대 국가대표 유망주로 많은 기대를 모은 바 있다. 2011년 남궁웅 선수가 성남으로 이적하면서 두 형제가 같은 팀에서 뛰게 되었다.[2]
  • 형인 남궁도 선수보다 일찍 군입대했기 때문에, 2006년 남궁웅 선수는 상병이었고, 남궁도 선수는 이병으로 광주 상무에서 생활했다.
  • 권집 선수와 더불어, 대표적인 김호를 선망(?)하는 선수 중 하나로 수원 삼성 블루윙즈 소속임에도 대전 시티즌김호 감독이 부임하자, 대전 이적행을 희망하는듯한 뉘앙스를 풍겨 팬들의 비판을 받은 바 있다. 하지만 위의 사건 이후로, 각성(?)하였는지 성남 입단 이후에는 개념찬 발언으로 팬들에게 호평을 얻고있다. 특히 하강진 등 어린 선수들이 벌인 촌극에 대해 따끔한 야단을 치면서 팬과 팀을 생각하는 멘트를 남기는 등 선배 축구선수로서의 모범을 보이고있다.
  • 대표적인 유리몸으로, 2년째 1군 무대에서 모습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 지난 2010년 9월 16일 R리그에서 복귀전을 치루며 컨디션을 점검했다.
  • 2008년 기록한 1도움은 서동현의 전설의 라보나킥이 성공한 골인데, 너무나 엄청난 플레이를 선보여서였을까, 이 어시스트를 끝으로 남궁웅의 공격포인트는 한동안 멈춰있다가 4년여뒤인 2012년 10월에 이르러서야 전남을 상대로 도움을 기록하며 공격포인트를 획득하는데 성공하였다.


경력[편집]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참고[편집]

  1. 한상운을 데려오기위해 장학영을 15억원까지 얹어서 보내줬다. 자세한건 장학영 문서 참조.
  2. 단, 2012시즌 형인 남궁도 선수가 대전 시티즌으로 임대를 떠나면서 형제가 같은 팀에 뛴 기간은 1년에 불과하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