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7 한국프로축구대회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87 한국프로축구대회
개요
시즌 1987
우승 대우 로얄즈
정규리그 1위 대우 로얄즈
- -
각종 기록
득점 선두 최상국 (포철)
(30경기 15골)
최다 점수차
홈 승리
대우 4 : 0 럭금 (4월 11일)
최다 점수차
원정 승리
럭금 1 : 7 포철 (10월 10일)
최다 점수 경기 럭금 1 : 7 포철 (10월 10일)
총 골 수 199
평균 골 수 2.55
최다 연승 기록 -
최다 무패 기록 -
최다 연패 기록 -
평균 관중 4,376
인접 시즌
이전 시즌
1986
다음 시즌
1988

87 한국프로축구대회은 1987년에 치러진 프로축구 K리그 시즌이다.



참가팀[편집]

87 한국프로축구대회는 이전까지 프로축구팀과 실업축구팀이 공존하던 수퍼리그 체제를 탈피해 프로축구팀만이 참가하는 리그로 재편성되었다. 이로써 86시즌 참가팀 중 실업팀이었던 한일은행 축구단이 87시즌에 불참하게 되어, 87시즌 참가팀은 총 5팀이 되었다. 이하 목록은 87시즌 참가한 5팀의 목록이다.


엠블럼 클럽 명칭 전년도 시즌 순위 창단연도 연고지[1] 감독
포항 아톰즈.jpg 포항제철 아톰즈 우승 1974 대구경북 이회택
럭키금성 황소.jpg 럭키금성 황소 준우승 1983 충북충남 박세학
현대 호랑이.jpg 현대 호랑이 3위 1983 강원 조중연
대우 로얄즈.jpg 대우 로얄즈 4위 1979 부산경남 이차만
유공 코끼리.jpg 유공 코끼리 5위 1982 인천경기 김정남


리그 방식[편집]

팀 수가 줄어들고 86년 시험적으로 가동했던 축구대제전 - 프로축구선수권 2원화 체제도 다시 리그 단일화 체제로 회귀하면서, 경기 수가 부족해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기도 하였다. 하지만 한국프로축구연맹은 라운드 수를 늘려 이러한 우려를 불식시키고자 하였으며, 결과적으로 팀당 총 32라운드, 총 80경기를 치르며 경기 수가 부쩍 늘어났다. 또한 단일 리그로 우승팀을 가리었다.


승점 제도와 외국인 선수 쿼터[편집]

승리팀의 승점은 2점, 무승부 경기는 승점이 1점이었으다. 신인 선수는 자유선발제 였으며, 외국인선수 쿼터는 등록 가능 인원 2명, 출전 가능 인원 2명이었다. 하지만 87시즌은 외국인선수가 리그를 통틀어 단 1명에 불과한 시즌이기도 하였다.


경기결과 승점
90분 승리 승점 2점
무승부 승점 1점
패배 승점 0점
외국인 쿼터
유공 코끼리 베리발두
포항제철 아톰즈 외국인 보유 X
대우 로얄즈
럭키금성 황소
현대 호랑이


리그 결과[편집]

순위 승점 경기수 득점 실점 골득실
1 대우 로얄즈 대우 로얄즈 46 32 16 14 2 41 20 +21
2 포항제철 아톰즈 포항제철 아톰즈 40 32 16 8 8 64 41 +23
3 유공 코끼리 유공 코끼리 27 32 9 9 14 34 43 -9
4 현대 호랑이 현대 호랑이 26 32 7 12 13 34 40 -6
5 럭키금성 황소 럭키금성 황소 21 32 7 7 18 26 55 -29


87 한국프로축구대회
대우 로얄즈 대우 로얄즈
2회 우승
★★


득점 순위[편집]

순위 선수명 팀명 득점 경기수 교체수 경기당 득점
1 최상국 포항제철 아톰즈 15 30 7 0.50
2 이흥실 포항제철 아톰즈 12 29 4 0.41
3 노수진 유공 코끼리 12 30 4 0.40
4 김주성 대우 로얄즈 10 28 5 0.36
5 김홍운 포항제철 아톰즈 9 26 20 0.35
6 이상철 현대 호랑이 8 28 13 0.29
7 박항서 럭키금성 황소 7 28 1 0.25
8 이태호 대우 로얄즈 6 19 14 0.32
9 이기근 포항제철 아톰즈 6 26 19 0.23
10 정해원 대우 로얄즈 6 28 1 0.21


도움 순위[편집]

순위 선수명 팀명 도움 경기수 교체수 경기당 도움
1 최상국 포항제철 아톰즈 8 30 7 0.27
2 최강희 현대 호랑이 6 25 0 0.24
3 이흥실 포항제철 아톰즈 6 29 4 0.21
4 노수진 유공 코끼리 6 30 4 0.20
5 최순호 포항제철 아톰즈 5 16 7 0.31
6 김준현 유공 코끼리 4 26 13 0.15
7 김주성 대우 로얄즈 4 28 5 0.14
8 정해원 대우 로얄즈 4 28 1 0.14
9 변병주 대우 로얄즈 4 30 15 0.13
10 한길동 럭키금성 황소 3 16 5 0.19


수상 내역[편집]

주요 수상
K리그 시즌 MVP 대한민국 정해원 (대우 로얄즈)
K리그 득점상 대한민국 최상국 (포항제철 아톰즈)
K리그 도움상 대한민국 최상국 (포항제철 아톰즈)
K리그 신인왕 대한민국 김주성 (대우 로얄즈)
K리그 감투상 대한민국 최기봉 (유공 코끼리)
K리그 모범상 대한민국 박노봉 (포항제철 아톰즈)
K리그 우수 GK상 대한민국 조병득 (포항제철 아톰즈)
K리그 감독상 대한민국 이차만 (대우 로얄즈)
K리그 시즌 베스트 11 (4-3-3)
GK 부문 대한민국 김풍주 (대우 로얄즈)
DF 부문 대한민국 최기봉 (유공 코끼리)
대한민국 구상범 (럭키금성 황소)
대한민국 박경훈 (포항제철 아톰즈)
대한민국 정용환 (대우 로얄즈)
MF 부문 대한민국 김삼수 (현대 호랑이)
대한민국 이흥실 (포항제철 아톰즈)
대한민국 노수진 (유공 코끼리)
FW 부문 대한민국 최상국 (포항제철 아톰즈)
대한민국 정해원 (대우 로얄즈)
대한민국 김주성 (대우 로얄즈)


에피소드[편집]

  • 시즌전에 86 축구대제전 우승팀 포항제철 아톰즈86 프로축구선수권대회 우승팀 현대 호랑이가 각자 우승컵을 반납하겠다고 해서 논란이 된바가 있다. 포항제철은 83년부터 시작된 축구대제전(수퍼리그)의 챔피언이 디펜딩 챔피언이라 주장한 반면 현대 호랑이는 1987년 시즌부터 프로축구팀만 리그에 참가하게 되므로 지난 프로축구선수권대회의 챔피언인 현대가 디펜딩 챔피언이라는 주장을 폈다. 결국 프로축구 위원회는 양팀의 우승컵을 모두 반납받고 새로운 우승컵을 제작해야 했다. 당시엔 프로축구 위원회가 입장을 분명히 밝히진 못했지만 오늘날 1986년 리그의 정통성은 86 프로축구선수권대회가 아닌 86 축구대제전으로 보고있다. 86 프로축구선수권컵대회로 분류를 하는 경우도 있지만, 엄연히 이야기하자면 컵대회가 아닌 프로와 실업이 함께 리그를 치루는 비정상적인 구조를 해소하고 프로팀만이 대결하는 프로축구리그를 만들기 위한 프로축구 시범리그라고 보는것이 맞다. 원래 프로축구선수권대회가 1985년 정상적으로 진행됐다면 양팀의 우승컵 반납이라는 일은 없었을 것이다. [2]
  • 현대는 리그 마지막 2연전(1987.11.7~8)을 앞두고 김종부 스카우트 파동으로 팀 해체를 선언, 마지막 2연전을 포기한다.(연맹 기록실은 0:0 무승부이나 리그 기록에는 2번 모두 패배). 당시 2연전은 아이러니하게도 대우, 물론 현대는 팀 해체를 실행에 옮기지는 않았다.[3]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투어 시대를 마감하고 광역 연고로 홈/어웨이를 실시했다. 홈/어웨이 실시로 기존 연고지가 조정됐다. 현대 호랑이는 강원으로, 유공 코끼리는 인천ㆍ경기를 연고지로 하게된다.
  2. 우승컵 새로 만들기로
  3. 김종부, 스카우트 파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