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FC 2017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광주 FC
광주 FC 2017
개요
시즌 K리그 클래식 2017
구단주 대한민국 윤장현
감독 대한민국 남기일 (사임)
대한민국 김학범
정규리그 12위 (강등)
FA 컵 8강
각종 기록
득점 선두 브라질 완델손 (8득점)
인접 시즌
이전 시즌
2016
다음 시즌
2018

광주 FC 2017광주 FC의 시즌 기록 문서이다.







시즌 결과[편집]

K리그 클래식[편집]

순위 승점 경기 득점 실점 득실
1 전북 현대 모터스 전북 현대 모터스 75 38 22 9 7 73 35 +38
2 SK 유나이티드 SK 유나이티드 66 38 19 9 10 60 37 +23
3 수원 삼성 블루윙즈 수원 삼성 블루윙즈 64 38 17 13 8 63 41 +22
4 울산 현대 울산 현대 62 38 17 11 10 42 45 -3
5 FC GS FC GS 61 38 16 13 9 56 42 +14
6 강원 FC 강원 FC 49 38 13 10 15 59 65 -6
7 포항 스틸러스 포항 스틸러스 52 38 15 7 16 64 60 +4
8 대구 FC 대구 FC 47 38 11 14 13 50 52 -2
9 인천 유나이티드 인천 유나이티드 39 38 7 18 13 32 53 -21
10 전남 드래곤즈 전남 드래곤즈 35 38 8 11 19 53 69 -16
11 상주 상무 상주 상무 35 38 8 11 19 41 66 -25
12 광주 FC 광주 FC 30 38 6 12 20 33 61 -28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광주 FC 광주 FC
K리그 챌린지 강등


FA컵[편집]

4라운드(32강)[편집]

5라운드(16강)[편집]

6라운드(8강)[편집]

선수단[편집]

스탭진[편집]

광주시민프로축구단
코칭 스태프 명단
감독 대한민국 남기일 (사임)
대한민국 김학범
수석코치 대한민국 이정효 (사임)
대한민국 송명원
골키퍼코치 대한민국 기우성 (사임)
대한민국 박철우
코치 대한민국 마철준 (사임)
대한민국 배효성
피지컬 코치 브라질 길레미 (경질)
브라질 후비오
트레이너 대한민국 김범수 (사임)
대한민국 김용호 (사임)
대한민국 고영재
대한민국 신용섭


선수 명단[편집]

  • 2017년 시즌 개막 기준


  • 2017년 여름 이적시장 반영 최종 명단


군 복무 및 임대 선수 현황[편집]

포지션 이름 사유 소속팀 만료일
DF 대한민국 정준연 군복무 상주 상무 상주 상무 2017년 9월 13일
GK 대한민국 제종현 군복무 상주 상무 상주 상무 2017년 9월 13일
MF 대한민국 임선영 군복무 아산 무궁화 아산 무궁화 2017년 9월 23일
MF 대한민국 안영규 군복무 아산 무궁화 아산 무궁화 2017년 9월 23일
DF 대한민국 이으뜸 군복무 아산 무궁화 아산 무궁화 2018년 7월 5일
DF 대한민국 김진환 군복무 상주 상무 상주 상무 2018년 9월 4일
MF 대한민국 여름 군복무 상주 상무 상주 상무 2018년 9월 4일
MF 대한민국 조성준 군복무 아산 무궁화 아산 무궁화 2019년 2월 28일


2017년 시즌 이적 상황[편집]

시즌 전 이적 상황[편집]


시즌 중 이적 상황[편집]


시즌 리뷰[편집]

에피소드[편집]

김성호 주심으로 인한 오심 피해[편집]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3라운드 FC GS와의 원정 경기에 나선 광주는 전반 송승민의 선취 득점으로 한 점을 앞서고 있었다. 그러나 후반 18분 경에 이상호가 크로스를 시도한 것이 박동진의 몸에 맞아 핸들볼 파울로 선언되고 페널티킥으로 동점골을 내주고 후반 종료 직전에 재차 페널티킥을 내줘 1-2로 패배하고 말았다. 문제는 첫 페널티킥 상황이 명백한 오심이었다는 것이다. 핸드폴 파울을 선언했으나, 박 선수의 팔이 아닌 등에 맞았고, 이를 지켜보던 부심과 김성호 주심은 지체없이 핸드폴 파울을 선언해 버리면서 경기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쳐버리고 말았다. 경기 종료 후에 남기일 감독은 벌금 등의 이유로 언급을 피했으나, 판정을 납득할 수 없다는 반응이었으며, 단장 기영옥 씨는 의례적으로 기자회견을 요청해 명백한 오심이라고 강력하게 항의하게 되었다.

2017년 3월 21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심판 판정 평가회를 열어 김성호 주심이 내린 핸드폴 파울을 오심으로 인정했으며, 해당 주·부심을 무기한 정지와 퇴출로 징계를 마무리 지었다.[1] 그러나 이에 대한 축구 팬들의 반응은 곱지 못한 상태이다. 특히나 김성호 주심이 과거 많은 논란을 일으키다가 퇴출되고 시간이 지나니 은근슬쩍 복직해 활동했기에 이번 논란은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제 식구 봐주기로 인해 일어난 논란이라는 의견이 있으며, 퇴출이 아닌 무기한 정지라는 애매모호한 징계 역시 이와 같은 반응인 상태이다.[2] 여기에 지난해 심판 매수 스캔들로 홍역을 치르고도 나이지는 점이 없기에 많은 축구 팬들은 실망감을 보이고 있다.


수상[편집]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