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블루윙즈 2010

풋케위키, 대한민국 대표 축구위키 FootballK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수원 삼성 블루윙즈
수원 삼성 블루윙즈 2010
개요
시즌 쏘나타 K리그 2010
감독 대한민국 차범근 (사임)
대한민국 윤성효
정규리그 7위
FA 컵 우승
컵대회1 8강
대륙대회 8강
각종 기록
득점 선두 브라질 호세모따 (7골,K리그)
브라질 호세모따 (9골,아챔)
브라질 호세모따 (4골,컵대회)
인접 시즌
이전 시즌
2009
다음 시즌
2011

수원 삼성 블루윙즈 2010수원 삼성 블루윙즈의 2010년 시즌 기록 문서이다.









성적[편집]

정규리그 15개 팀 중 7위, 12승 5무 11패, 39득점 (리그 전체 공동 9위) 44실점 (리그 전체 9위)

조별예선 2승 0무 2패로 플레이오프 진출 했으나 GS에 준결승에서 2:4 패배로 탈락.

결승전에서 부산 아이파크를 상대로 2:0 승리 FA컵 2010 우승

조별 예선 G조 4승 1무 1패, 조 1위로 조별예선 통과. 8강전에서 1차전 1:4 패배, 2차전 2:0 승. 합계 스코어 3:4로 8강전 탈락

경기결과[편집]

K리그[편집]

K리그 컵[편집]

FA컵[편집]

AFC 챔피언스리그[편집]


선수단[편집]

스탭진[편집]

수원 삼성 블루윙즈 축구단
코칭 스태프 명단
감독 대한민국 차범근 (사임)
대한민국 윤성효 (중도선임)
수석코치 대한민국 노경환 (중도선임)
2군코치 대한민국 최만희 (사임)
대한민국 박건하 (중도선임)
골키퍼 코치 대한민국 조병득
피지컬 코치 독일 조지 마이어
트레이너 대한민국 김진우 (중도선임)
스카우트 대한민국 황득하
대한민국 김순기
대한민국 이진행 (중도선임)


선수 명단[편집]

  • 2010년 시즌 전 선수 명단


  • 2010년 여름 이적시장 반영 최종 명단


군 복무 및 임대 선수 현황[편집]

포지션 이름 사유 소속팀 만료일
DF 대한민국 이재성 임대 울산 현대 울산 현대 2010년 12월
MF 대한민국 조용태 군입대 광주 상무 불사조 광주 상무 불사조 2011년 10월
DF 대한민국 유양준 군입대 경찰청 축구단 경찰청 축구단 2011년 11월
MF 대한민국 최재필 군입대 경찰청 축구단 경찰청 축구단 2011년 11월


2009년 시즌 이적 상황[편집]

시즌 전 이적 상황[편집]


시즌 중 이적 상황[편집]


유소년 시스템[편집]

수원 삼성 블루윙즈 U-18
매탄고등학교
감독 대한민국 박건하[1]
대한민국 조재민[2]
코치 대한민국 이재석
수원 삼성 블루윙즈 U-15
매탄중학교
감독 대한민국 김진우[3]
대한민국 조현두[4]
코치 대한민국 주승진


팀 내 출장, 득점, 도움 순위[편집]

(정규리그, 컵대회 합산)

출장 순위[편집]

1. 리웨이펑 29경기 1골 1도움
2. 곽희주 26경기 3골 1도움
2. 조원희 26경기 1골
4. 호세 모따 25경기 11골
4. 이현진 25경기 3골 2도움

득점 순위[편집]

1. 호세 모따 25경기 11골
2. 다카하라 12경기 4골
3. 신영록 9경기 3골 1도움
3. 주닝요 13경기 3골 2도움
3. 김두현 19경기 3골 1도움
3. 이현진 25경기 3골 2도움
3. 곽희주 26경기 3골 1도움

도움 순위[편집]

1. 염기훈 19경기 1골 10도움
2. 백지훈 15경기 2골 3도움
2. 양상민 23경기 3도움
2. 이상호 20경기 1골 3도움
5. 김대의 11경기 2도움
5. 주닝요 13경기 3골 2도움
5. 이현진 25경기 3골 2도움

수훈 선수[편집]

시즌 총평[편집]

이정수, 마토 등 2008시즌 우승의 주역들이 이빨 빠지듯 빠져나간 공백을 메우지못해 비실대다 끝낸 2009 시즌의 연장전처럼, 2010시즌 벽두부터 수원은 공격 미들 수비가 따로 놀며 슬럼프를 제대로 겪었다. 여러가지 내우외환을 겪은 뒤 6강 PO에서 멀어지며 13위 언저리에서 놀던 즈음 차범근 감독이 수년간의 수원 감독 생활을 마무리짓고 전격 사임 후, 윤성효 감독이라는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카드가 던져지면서 수원 삼성 블루윙즈는 리즈시절(?) 부럽지 않은 현금 폭탄을 퍼부으며 여름 이적 시장에서 황재원, 신영록, 다카하라 등을 영입해오는데 성공했다.

여름 이적 시장에서의 효과적인 영입과 주축 선수들의 부상 회복 등으로 상승세를 탄 수원은 전반기의 그 수원이 맞나 의심스러울 정도로 후반기에는 상당히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줬으며 파죽지세로 승점을 적립한 끝에 6강 PO에 입성할 수 있을까 기대했지만 결국 뒷심 부족으로 실패(라기 보다는 전반기 벌어놓은 승점이 워낙 적었다.) 결국 FA컵 우승에 위안을 삼는 시즌이 되고 말았다. 일단, 투박하긴하지만 자기 색깔을 수원에 이식하는데 어느 정도 성공했다고 평가받으며 재신임된 윤성효 감독은 내년엔 어떤 축구를 보여줄지, 그 이전에 어떤 현금 트레이드로 수원에 빅스타를 데려올지가 기대된다.

2011시즌에는 대체 어떤 선수가 수원의 유니폼을 입게될지, 기존 선수 중 누가 수원과 작별을 고할지, 그리고 윤감독이 패스축구를 한다는 소리는 언제즈음 사라질지 기대해보자.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시즌 중 프로팀 2군 코치로 승격.
  2. 시즌 중 코치에서 감독 승격.
  3. 시즌 중 프로팀 트레이너로 승격.
  4. 시즌 중 감독으로 승격.